상단여백
기사 (전체 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정직한 자, 무사로운 자의 형통(亨通)
■ 정직한 자의 형통정직하면 늘 손해 보기 일쑤다. 그러나 정직 때문에 결국 흥한다. 거짓과 불의로 얻은 잠시의 형통을 부러워 말라.나...
김익완 대기자  |  2019-10-05 20:38
라인
9월의 단상
1953년 7월 27일 한국전쟁 휴전 이후 70년간 평화와 생태, 생명과 희망으로 집약된 비무장지대 DMZ 155마일 500㎞ 휴전선 ...
김익완 대기자  |  2019-09-27 18:57
라인
8월의 단상
8월의 단상 (1) 평화는 자연과 더불어 생명이 있는 모든 것들을 이롭게 하고, 화합하며 행복하게 하고 안전하게 하고 저...
김익완 대기자  |  2019-08-29 15:28
라인
부천녹색당의 탄생
사람과 사람, 사람과 자연 사이의 분열을 치유하고, 공생적 문화가 유지될 수 있는 사회의 재건에 이바지하려는 의도로 발간되는 잡지 은 1991년도에 영남대 김종철 교수님에 의해서 창간되었고, 입소문으로 아름아름 퍼져...
변자형  |  2019-05-27 12:36
라인
우리가 글을 몰랐지 인생을 몰랐나
여자라는 이유로 혹은 가난 때문에 글을 배우지 못했던 할머니들이 또박또박 써 내려간 글씨로 풀어낸 세월 속의 깊은 이야기와 각자의 성품대로 선과 색을 대해 그려 나간 담백한 그림.남해의 봄날이라는 정감어린 이름의 출...
박자애 기자  |  2019-02-13 00:06
라인
문화유산해설사와 평생학습
구름 한 점 없는 파란 하늘을 배경으로 100년 된 붉은 소나무 숲이 펼쳐져 있고, 티끌하나 없는 맑은 공기에 까치들이 나무 사이를 오...
한국여성연합신문  |  2017-10-12 22:19
라인
성안나재단 행복포럼 열려
재단법인 성안나재단에서 29일(금) '생명과 사랑, 그리고 부활'이라는 주제로 포럼을 열었다. 성안나재단 세미나실에서 열...
한국여성연합신문  |  2017-10-01 14:21
라인
제22회 평사연 포럼
한국 천주교 평신도사도직단체 협의회에서 9월 28일 목요일 오후 3시에 '정당한 전쟁과 평화'에 대한 주제로 포럼이 열렸다. 교구청 신축 신관 지하 사랑나눔센터에서 박동호 신부의 발표로 진행되었는데, ...
한국여성연합신문  |  2017-10-01 08:02
라인
추락하는 교권 이대로 두어야 하나
‘스승의 그림자도 밟지 않는다’는 옛말은 더 이상 현실에서 찾아볼 수 없는 말이 되었다. 엄격했던 사제지간의 예의범절은 사라진 지 오래, 오히려 스승이 제자의 눈치를 보거나 두려워하는 세상이 되었다.학생인권 조례 안...
이혜옥  |  2017-09-14 23:59
라인
나는 무엇으로 피리를 부는가?
나는 무엇으로 피리를 부는가? 방 은 영 선생님! 저는 요즈음 오래 전 영국 가수 룰루가 부른 『 To sir, with love 』 를 기억 속에서 끄집어내 다시 듣고 있습니다. 이 노래는 1967년에 나왔던 영화...
한국여성연합신문  |  2016-08-26 13:43
라인
배아 600개를 이용한 인간 생명의 보호?
지난 3일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는 ‘체세포복제배아 연구 승인에 대한 성명’을 내놓고 체세포 복제배아연구에 우려를 표하는 한편 이를 승인한 국가생명윤리심의위원회에 생명 문화를 건설하는 데 이바지할 것을 촉구했다...
한국여성연합신문  |  2016-07-06 17:21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4537,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길 80, 522호(명동2가, 가톨릭회관)  |  대표전화 : 02)727-2471  |  팩스 : 02)587-0708
등록번호 : 서울, 아03927   |  등록일 : 2015.10.07   |  발행인 : 정찬남  |  편집인 : 변자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변자형
Copyright © 2019 한국여성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